“대구 북구 ‘희망의 빛 거리’ 걸으며 소중한 추억 만드세요”
  • 김무진기자
“대구 북구 ‘희망의 빛 거리’ 걸으며 소중한 추억 만드세요”
  • 김무진기자
  • 승인 2020.11.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옥산로 일대·칠곡3지구 이태원길
트리 등 다양한 불빛 조형물 설치
대구 북구 옥산로 일원에 꾸며진 ‘희망의 빛 거리’를 주민들이 걷고 있다. 사진=북구 제공
대구 북구가 19일을 시작으로 내년 2월 15일까지 옥산로 일대 및 칠곡3지구 이태원길 등 2곳을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희망의 빛 거리’로 운영한다.

북구는 최근 △오봉오거리~북구청~대구삼성창조캠퍼스 △칠곡 이태원길 등 2개 구간에 희망을 상징하는 빛을 콘셉트로 대형 트리, 선물상자, LED 터널, 네온사인 포토존 등 다양한 불빛 조형물을 설치했다.

또 빛 거리 구간에 주민들이 직접 만든 조형물을 설치한 ‘주민참여 테마 구간’을 꾸미고 구민 1000명으로부터 받은 코로나19 극복 의지, 새해 소망을 담은 희망 메시지 공간을 조성했다.

칠곡 이태원길의 경우 다양한 빛 조명과 함께 미관광장1·2 및 회전교차로에 특색있는 트리와 포토존을 꾸며 새로운 볼거리를 제공한다.

배광식 북구청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는 주민들이 가족 또는 연인과 함께 희망의 빛 거리를 방문, 예쁜 사진을 찍으며 소중한 추억을 만들었으면 하는 마음에 빛 거리를 꾸미고 운영키로 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