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천시, 전주 동서횡단철도 조속 추진 건의
  • 유호상기자
김천시, 전주 동서횡단철도 조속 추진 건의
  • 유호상기자
  • 승인 2020.11.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북·전북 공동건의문 채택
경북·전북도 도지사 및 통과노선 시장·군수(김천·전주시, 진안·무주군)들이 공동건의문을 들어보이고 있다.
김천시는 지난 19일 전북 무주군 나제통문 덕유정에서 김천-전주간 철도건설사업의 조기 추진을 위해 경북·전북도 도지사 및 통과노선 시장·군수(김천·전주시, 진안·무주군)와 함께 공동건의문을 채택하였다.

이번 공동건의문은 현재 남북으로만 되어 있는 국가교통망 체계를 보완하고 영·호남간 교통망을 개선함으로서 양 지역간 인적·물적 교류 확대는 물론 지역경제활성화를 통한 국가경쟁력 향상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보고 있어, 제4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 반영과 조기착수를 정부에 적극 건의하기 위해 채택하였다.

김천-전주간 철도건설사업은 총연장 108.1㎞, 사업비 2조7000억원 규모의 복선전철로 계획되어 있으며, 서해안 신산업 성장벨트와 동해안 관광벨트를 서로 연결함으로서 국토균형발전을 견인할 수 있는 사업이다.

김충섭 김천시장은 “김천-전주간 철도건설사업은 동서 교통물류의 축 역할을 담당할 뿐만 아니라, 나아가 대구경북 통합신공항을 경유 영덕으로 연결되는 동서횡단철도의 초석마련을 위해서도 반드시 필요한 사업이다’라며 정부차원의 적극적인 검토를 당부하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