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尹 총장 직무배제 말라” 대구 검사들도 반발
  • 김무진기자
“尹 총장 직무배제 말라” 대구 검사들도 반발
  • 김무진기자
  • 승인 2020.11.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지검, 평검사 회의 진행
징계 청구 등 관련 대책 논의
윤석열 검찰총장에 대한 ‘직무배제’ 처분에 반발하는 평검사 회의가 전국으로 번지는 가운데 26일 대구지검에서 점심시간을 이용해 평검사 회의가 열린 것으로 알려졌다. 뉴스1

대구에서도 일선 검사들이 윤석열 검찰총장에 대한 징계 청구 및 직무배제에 반발, 집단행동에 나섰다.

26일 대구지역 법조계 등에 따르면 이날 점심시간을 이용해 대구지검 소속 평검사들이 회의를 갖고 윤 총장의 직무배제 사태를 놓고 대응 방안을 논의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날 평검사 회의는 비공개로 진행됐고, 회의 결과도 검찰 내부 통신망인 ‘이프로스’에만 공개키로 했다.


이들은 추미애 법무부 장관의 윤 총장에 대한 처분이 검찰 업무의 독립성을 침해할 뿐만 아니라 법치주의를 심각하게 훼손, 위법 및 부당하다는 입장을 논의한 것으로 알려졌다.

또 사실관계가 충분히 확인되지 않은 시점에서 윤 총장에 대해 징계를 청구하고, 직무배제를 명한 것은 위법·부당한 조치라고 반발한 것으로 전해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