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도 (주)더미소 컵떡볶이 필리핀 첫 수출 개시
  • 최외문기자
청도 (주)더미소 컵떡볶이 필리핀 첫 수출 개시
  • 최외문기자
  • 승인 2020.11.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도군(군수 이승율) 소재 떡볶이 제조업체 ㈜더미소(대표 장교명)와 수출업체 HTS(대표 하태성)는 27일 필리핀시장으로 첫 수출을 개시했다.

이번 수출길에 함께한 HTS의 하태성 대표는 동남아에 “아침햇살”을 수출하여 한국 음료시장의 전성기를 불러일으킨 인물로 알려졌다.

국내 떡볶이 브랜드 “이웃집 소녀 떡볶이”의 제조사인 ㈜더미소는 2015년에 설립되어 2018년 사옥 및 공장을 청도군 화양읍으로 이전했다.

현재는 이웃집 소녀 떡볶이뿐만 아니라 티웨이 항공과의 납품 계약 등 영업 규모를 확장하고 있으며, 필리핀시장 수출을 시작으로 싱가포르, 미얀마 등지로의 수출도 앞두고 있다.

이날 수출한 제품은 컵떡볶이 4종과 컵떡국 1종이다. 한류문화의 영향으로 컵떡볶이 등 떡류 간편조리 수출 시장이 4000만불 규모로 성장한 지금, 국내 중소기업 떡볶이 제품으로는 최초로 필리핀 수출상품으로 등록됐다는 데 큰 의미가 있다.

이승율 청도군수는 “청도 소재 중소기업에서 첫 수출 성과를 일궈낸 것에 대하여 감사드리며, 앞으로도 우리군의 협력과 지원으로 더욱 성장하길 바란다”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