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낙영 경주시장, 시민 목소리 듣는다
  • 나영조기자
주낙영 경주시장, 시민 목소리 듣는다
  • 나영조기자
  • 승인 2021.01.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달 22일부터 시민과의 대화
건의사항 등 시정에 적극 반영

경주시는 ‘다함께 심기일전’이라는 슬로건으로 ‘2021 시민과의 대화’를 다음달 22일부터 개최한다.

이번 행사는 주낙영<사진> 시장이 23개 읍면동을 각각 찾아 시민들과 만나 올해 시정방향을 설명하고 시민과의 대화를 통해 일선 현장의 목소리를 듣기 위해 마련됐다.

올해는 코로나19 확산 예방을 위해 시민과의 대화 안건 접수는 서면으로 대체하지만, 읍면동별 현장 방문을 통한 소규모 간담회를 진행할 계획이다. 시는 읍면동 행정복지센터를 통해 시민과의 대화 안건 접수를 받고 있다.

제출시 익명 건의는 불가능하며 반드시 읍면동에 비치된 제출서식의 요건을 갖춰 제출해야 한다. 건의사항은 읍면동장 주재 자체 회의를 통해 최종 건의 사항으로 선정되며 다만 단순 민원이나 개인과 개인, 개인과 기업 간 분쟁 등은 선정에서 제외된다.

접수 이후 읍면동별 검토에서 부적합 사항은 해당 민원인에게 정중히 안내할 방침이며 소관 부서별 검토 내역 또한 해당 건의자에게 통보할 예정이다. 자세한 내용은 거주 지역별 읍면동 행정복지센터로 문의하면 된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코로나 확산 방지를 위해 축소된 형태의 시민과의 대화를 개최하게 돼 송구스럽다”면서 “시민과의 대화는 생활 속 불편사항을 현장에서 직접 듣고 수렴해 시민생활을 개선하는 체감형 시정을 위한 중요한 행사”라며 시민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당부했다.

한편 경주시는 코로나19 사태 이전인 2019년 2월과 3월 진행된 ‘시민과의 대화’에서는 4000여명의 시민과 만났으며 330건의 건의사항을 접수받아 이 중 306건을 시정에 반영하는 등 소통행정을 펼쳐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