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미대, 10년 평균 취업률 81.1% ‘전국 1위’
  • 김형식기자
구미대, 10년 평균 취업률 81.1% ‘전국 1위’
  • 김형식기자
  • 승인 2021.01.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9년 2월 졸업생 취업률 79%
전국 71개 전문대 중 2위 기록
대기업 취업률 40% 내외 유지
구미대학교 학생들. 사진=구미대 제공

구미대학교(총장 정창주)가 취업 명문대학으로서 위상을 더욱 높이고 있다.

구미대는 12일 대학알리미를 통한 정보공시에서 취업률 78.6%를 기록해 졸업생 1000명 이상 전국 71개 전문대 중 전국 2위(비수도권 1위)를 차지했다.

이번 공시는 2019년 12월 31일 기준으로 조사된 2019년 2월 졸업생의 취업률이다.

이로써 구미대는 2010년부터 2019년까지 최근 10년간 평균 취업률 81.1%를 기록해 전국 1위를 차지했다. 졸업생 1000명 이상의 전국 전문대에서 10년간 평균 취업률이 80%가 넘는 대학도 구미대가 유일하다.

이는 10년간 졸업생 10명 중 8명 이상이 취업에 성공하고 있는 셈이다. 또한 대기업 취업률은 40% 내외를 유지해 취업의 질이 높은 것도 주목할 만하다.

교육부가 건강보험 DB기준으로 취업률을 발표한 2010년부터 구미대는 5년 연속으로 취업률 전국 1위(가, 나 군별)를 차지하며 전국 최고의 취업특성화 대학으로 입지를 굳혀 왔다.

구미대가 전국 최고의 취업률을 이어가는 이유로 학생들의 눈높이에 맞춘 체계화된 취업지원시스템을 빼놓을 수 없다.

입학 후 학생 개인별 희망 진로에 따라 지도교수가 맞춤형 단계별 과제와 진로를 설계한다. 이의 실행과 목표 달성을 위한 특강(외국어, 국가자격증, 기업체 인사담당자, 멘토링 등)과 기업 탐방 등 풍부한 현장실습, 폭넓은 장학 혜택과 해외연수 기회, 모의면접과 취업캠프 등 체계화된 취업지원프로그램 등이 강점이다.

구미대는 장학금도 1위 대학이다. 지난해 대학알리미에 발표된 학생 1인당 연평균 장학금에서 전국 전문대 1위(재학생 500명 이상 기준)를 차지했다. 1년간 지급한 학생 1인당 장학금 평균은 481만원으로 연평균 등록금의 84%에 해당한다.

이승환 구미대 인재개발처장(겸 대학일자리센터장)은 “청년 취업은 사회적·국가적 과제이기도 하다”며 “현장실무 중심의 교육시스템과 폭넓은 산학협력 강화와 인프라 구축, 트랜드화된 최적의 취업지원시스템 등 3박자를 동시에 갖추어야 청년 취업률을 높일 수 있다”며 “구미대는 입학 때부터 학생과 교수 1:1 평생책임지도교수제에 따라 진로 설계 단계에서 취업 후 사후관리에까지 학생 지원을 위한 모든 역량을 집중하고 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