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소멸 적극 대응, 新지방자치 실현
  • 김형식기자
지방소멸 적극 대응, 新지방자치 실현
  • 김형식기자
  • 승인 2021.01.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방자치 30돌… 지방의회 역할과 구상
김/재/상 구미시의회 의장
대구경북통합신공항 반사이익 극대화 위해
구미산단 기업유치·인근 인프라 확충 계획
지역인구 회복·민생경제 안정에 힘 쏟을 것
시민·집행부와 구미 발전 밑그림 함께 그리며
작은 일도 소통·존중하는 성숙한 의회 정립
 

“지방소멸과 수도권-지방 양극화 문제를 풀어나가는데 구미시의회가 앞장서겠습니다.”

김재상<사진> 구미시의회 의장은 “지난해 말 지방자치법 전면개정으로 지방정부 의회의 자율성과 책임성이 확대되고, 주민참여가 강화되어 진정한 지방자치로 한걸음 더 나아가게 됐다”며 완전한 지방분권을 이루기 위해서는 중앙정부로부터 자율성과 독립성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특히 김 의장은 자꾸 줄어드는 구미시 인구회복 문제와 대구경북 통합신공항으로 반사이익을 얻게될 구미산단 등 인접지역의 인프라 확충에 대해서도 심도있고 면밀하게 검토, 분석해 시민들이 만족하는 발전구상을 내놓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지방자치 부활 30년을 맞아 김 의장으로부터 지방의회의 역할과 올해 구미시의회 의정구상에 대해 들어봤다.



-지방자치 30주년 맞은 소감과 그동안의 평가, 앞으로의 구상은?

▷ 올해는 지방자치가 열린 지 30년이 되는 뜻깊은 해입니다. 구미시의회는 1991년 선산군의회와 구미시의회가 꾸려진 후 1995년 통합되어 제1대 구미시의회가 개원되고, 현재 제8대 구미시의회에 이르는 동안 많은 변화를 겪으며, 무엇보다 시민들을 대표하는 대의기관으로서의 역할을 하기 위해 최선을 다해왔습니다. 지방자치 출범은 제한적이나마 지역의 현안에 대해 주체적으로 결정할 수 있게 되었고, 주민과의 소통을 통한 풀뿌리 민주주의가 운영되고 있다는 점은 긍정적으로 생각합니다.

하지만 주요 정책과 사업이 중앙주도식으로 추진되어 지역의 현실을 반영하지 못한 문제점 또한 있었습니다.

이에 구미시의회는 지난 11월 25일 ‘지방자치법 전부개정안 수정 촉구 결의문’을 채택하여 중앙정부와 국회에 전달하였고, 얼마 지나지 않아 지방자치법이 전면 개정되어 지방정부 의회의 자율성과 책임성이 확대되고, 주민참여가 강화되어 진정한 지방자치로 한걸음 더 나아가게 되었습니다.

하지만 완전한 지방분권을 이루기 위해서는 중앙정부로부터 자율성과 독립성이 부족한 부분이 있는 것 또한 사실입니다. 대표적으로 지방자치와 분권의 핵심인 재정적 권한이 반드시 지방으로 이양되어야 진정한 지방자치가 발전할 수 있다고 생각합니다.

지방소멸과 양극화 문제를 풀어가는 ‘지방자치 2.0 시대’를 열어나가는데 구미시의회가 앞장서겠습니다.

-지방의회의 역할과 운영계획은?

▷ 집행부에 대한 견제와 감시는 의회 본연의 역할입니다. 불필요한 사업, 생산적이지 못한 사업, 예산낭비, 부적절한 관행 등은 집행부가 개선해나갈 수 있도록 견제와 감시의 역할을 다하겠습니다.

하지만 시의회와 집행부는 시민들을 위해 존재하는 동반자적 관계입니다. 협치를 통해 구미 발전의 밑그림을 함께 그리고 행정에 시민의 의견이 잘 반영되어 바람직한 방향으로 갈 수 있도록 작은 일도 소통하고 서로를 존중하는 성숙한 의회상을 만들어 가겠습니다

앞으로 시민의 의견을 대변하기 위해서 현장에서 소통하고 의원들과 초당적인 협력을 통해 시민의 뜻을 대변하는 열린 의회를 만들어가겠습니다.

- 새해 의정 구상은?

▷ 작년 한해는 코로나19로 인하여 감염병 대응과 지역경제 침체에 대응해야 하기 위해 구미시의회 의원 전원은 밤낮으로 노력했습니다.

올 한해도 계속되고 있는 코로나19 극복과 민생경제 안정을 위해 시의회의 모든 역량을 집중할 계획입니다.

아울러 대구경북 미래의 신성장 동력인 대구경북 통합신공항 추진에 총력을 다할 계획입니다. 대구경북 통합신공항과 연계한 기업유치와 교통망 확충, 항공관련 기반산업 육성 등 신공항이 성공적으로 추진될 수 있도록 관련부처와 소통하고, 이와 관련한 조례제정, 예산지원 등을 통해 성공적으로 추진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계획입니다.

그리고 무엇보다 지방소멸을 막는 차원에서 자꾸 줄어드는 구미시 인구회복 문제에 대해서도 집행부와 머리를 맞대 적극적으로 해결책을 찾도록 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