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잔돈은 계좌로 받으세요” 이마트24, 입금 서비스
  • 김무진기자
“잔돈은 계좌로 받으세요” 이마트24, 입금 서비스
  • 김무진기자
  • 승인 2021.01.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마트24 편의점에서 물건을 사고 남은 거스름돈을 현금 대신 본인 은행 계좌로 입금받을 수 있게 됐다.

이마트24는 소비자가 현금 결제 후 1만원 미만 거스름돈이 남았을 때 계좌로 바로 입금해주는 ‘거스름돈 계좌 입금 서비스’를 도입, 전국 5300여개 매장에서 시행한다고 14일 밝혔다.

이 서비스는 기존 1000원 미만 거스름돈을 교통카드나 SSG페이에 적립해줬던 ‘1단계 방식’이 아닌, 1만원 미만 거스름돈을 계좌 및 모바일 현금카드로 직접 입금해주는 ‘2단계 방식’이다.

앞서 이마트24는 지난해 4월 한국은행과 ‘거스름돈 계좌 입금 서비스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 서비스 개발을 추진했다.

이에 따라 이마트24 고객은 상품을 결제하고 남은 돈이 1만원 미만일 경우 실물 카드를 직원에게 건네면 바로 거스름돈을 입금 받는다.

모바일 현금카드 사용자는 애플리케이션 ‘모바일 현금카드’에 접속해 ‘잔돈 적립’을 눌러 QR코드 또는 바코드를 찍으면 된다. 모바일 현금카드로 거스름돈 계좌 입금 서비스를 지원하는 은행은 이달 14일 기준 농협, SC, 우리, 신한, 기업, 국민, 수협, 전북, 대구, 경남, 부산, 제주, 광주, 농·축협 등 총 15개 금융기관이다.

이마트24 관계자는 “현금 발행 및 유통에 따른 사회적 비용 감축 효과 등도 기대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