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진군, 포항고용센터와 국민취업지원제도 업무 협약 체결
  • 김희자기자
울진군, 포항고용센터와 국민취업지원제도 업무 협약 체결
  • 김희자기자
  • 승인 2021.01.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진군은 지난 20일, 포항고용센터와 “국민취업지원제도” 시행에 따른 연계·협업체계 구축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2021년 1월 1일부터 고용노동부에서 시행하는 “국민취업지원제도”는 ‘한국형 실업부조’이자, 2차 고용안전망으로, 저소득 구직자·청년·경력단절여성 등 취업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맞춤형 취업지원서비스와 소득지원을 결합하여 지원한다.

첫 번째지원대상은 만 15세 이상 69세 이하 구직자 중 취업경험이 있는 자로, 가구 기준 중위소득이 50% 이하인 저소득층 등이며, 구직활동기간 중 구직촉진수당을 월 50만원씩 6개월간 최대 300만원을 받는다.

단, 만 18세 이상 34세 이하의 청년일 경우 고용상황의 특수성 등을 감안하여 중위소득 120% 이하까지 지원 받는다.

두 번째 지원대상은 모든 취업취약계층으로, 개인별 취업활동계획에 따른 직업훈련·일 경험·복지 프로그램 연계 등의 취업지원서비스를 지원한다

올해 처음 시행하는 국민취업지원제도는 울진군과 포항고용센터간 업무 협약 체결로 특수고용노동자(택배 및 트럭기사 등), 프리랜서(학습지 교사 및 스포츠 강사 등) 및 노무를 제공하고 소득이 발생한 고용보험 미가입자 등 사각지대에 놓여 있는 많은 군민들이 지원받게 되며, 이 외에도 취업을 희망하는 군민은 맞춤형 취업지원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

전찬걸 울진군수는 “코로나19로 힘든 시기에 국민취업지원제도 업무협약 체결로 취업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군민들이 혜택을 받는 기회가 되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