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러셀 트리플 크라운' 한국전력, 우리카드에 완승…4위와 승점 1점 차
  • 뉴스1
'러셀 트리플 크라운' 한국전력, 우리카드에 완승…4위와 승점 1점 차
  • 뉴스1
  • 승인 2021.01.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1

한국전력이 트리플 크라운을 달성한 러셀의 활약에 힘입어 우리카드를 완파했다.

한국전력은 24일 서울 장충체육관에서 열린 2020-21 도드람 V리그 남자부 4라운드 우리카드와의 경기에서 3-0(25-21 25-20 25-17)으로 완승했다.

한국전력은 2연승을 달리며 12승12패(승점38·5위)가 됐다. 한국전력과 4위 우리카드(13승11패·승점39)의 승점 차는 단 1점이다.

한국전력 러셀과 박철우는 나란히 20득점을 올리면서 팀 승리를 견인했다. 러셀은 블로킹 3개, 서브 에이스 4개, 백어택 5개 등으로 트리플 크라운(개인 4호, 시즌 13호)도 달성했다.

우리카드에서는 알렉스가 16득점, 나경복이 14득점을 기록했지만 팀 패배를 막지 못했다.

1세트는 팽팽하게 진행됐다. 하지만 16-16 이후 박철우, 러셀의 공격 득점이 잇달아 나오며 한국전력이 분위기를 잡았다. 안요한의 블로킹과 속공까지 더해 먼저 20점 고지를 돌파했다. 한국전력은 4점 차로 1세트를 따내며 기선 제압에 성공했다.

한국전력은 2세트에서도 상승세를 이어갔다. 러셀과 박철우의 위력은 계속됐고 이시몬까지 득점을 보탰다. 반면 우리카드 알렉스는 고전했고 세트 막바지에는 벤치에 앉아야 했다. 한국전력은 2세트도 여유 있게 가져가며 세트스코어 2-0을 만들었다.

한국전력은 3세트에서도 초반부터 러셀과 박철우의 서브 에이스로 치고 나갔다. 15-10으로 앞서가던 가운데 알렉스의 강한 서브에 흔들리며 1점 차로 쫓기기도 했다. 하지만 신영석과 황동일의 블로킹, 박철우의 백어택으로 상대의 추격 의지를 꺾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