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 스포츠 제1도시 도약 ‘가속도’
  • 나영조기자
포항, 스포츠 제1도시 도약 ‘가속도’
  • 나영조기자
  • 승인 2021.01.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 코로나19 확산세 불구
다양한 체육대회 성공 개최
올해 침체 경제 회복 위해
전국·광역 규모 대회 유치
스포츠산업 육성 적극 추진
지난해 코로나19 상황에서 안전대회로 평가받은 K리그 유스 챔피업십 대회에서 우승한 포항제철고 축구선수들이 환호하고 있다. 사진=포항스틸러스 제공
포항시가 올해 본격적으로 전국 및 광역규모 체육대회 유치를 통해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하고 스포츠 제1도시 도약을 추진한다.

지난해는 코로나19 전국적 확산으로 체육대회를 포함한 각종 축제·행사가 줄줄이 취소됐다.

포항시는 이러한 악조건 속에서도 K리그 유스 챔피언십, 충무기 전국 중고등학교 사격대회를 안전하고 성공적으로 개최해 침체된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는 계기를 만들었다.

K리그 유스 챔피언십은 미래의 축구스타를 꿈꾸는 전국 중·고등학생 선수들의 제전으로 2015년 제1회 대회를 시작으로 매년 포항에서 개최되고 있으며 감염병 확산 방지를 위해 참가선수 및 임원 등 관계자 전원을 대상으로 코로나19 항체검사를 실시하는 등 철저한 방역 대책을 수립해 안전대회 평가를 받았다.

충무기 전국 중·고등학교 사격대회는 사격 국가대표를 목표로 하는 엘리트 학생 선수들의 진로가 결정되는 아주 중요한 대회로서 사고 없이 성황리에 대회를 마무리했다.

포항시는 올해 코로나19가 지속되는 상황 속에서 침체된 지역경제를 되살리고 체육도시로서의 위상 제고를 위해 전국규모 체육대회 17개 및 광역대회 8개를 유치하여 추진할 계획이다.

특히 천혜의 해안선을 배경으로 개최되는 통일기원 포항해변마라톤대회는 다양한 관광자원과 볼거리가 어우러진 해양 관광도시 포항을 무대로 전국의 마라토너들이 참가해 국민대화합과 평화통일의 염원을 담아 개최되는 뜻 깊은 축제다.

또한 직장대항 축구대회 및 포항리그 야구대회 등 동호인 중심의 생활체육대회를 개최해 시민 건강증진과 포항스틸러스 프로축구 및 삼성라이온즈 홈경기 유치로 프로스포츠 활성화를 통한 포항사랑운동도 적극 펼쳐나갈 계획이다.

포항시 손창호 새마을체육과장은 “코로나19로 침체됐던 지역사회에 활기를 불어놓고 지역경제를 부흥시키기 위해 각종 체육대회 유치 등 스포츠산업 육성을 위한 시책을 적극 추진해 포항이 제1의 스포츠도시로 도약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 하겠다” 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