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의힘, 서울·부산시장 예비경선 진출자 결정
  • 손경호기자
국민의힘, 서울·부산시장 예비경선 진출자 결정
  • 손경호기자
  • 승인 2021.01.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민의힘은 26일 서울시장·부산시장 4.7 재·보궐선거 예비경선에 진출할 후보자를 결정했다.

국민의힘 4.7 재·보궐선거 공천관리위원회는 이날 8차 회의를 개최하고, 예비경선 진출할 후보자로 서울 8인, 부산 6인을 각각 선정했다.

서울시장 예비경선 진출 후보자 8인은 △김근식 현 국민의힘 송파병 당협위원장 △김선동 전 국민의힘 사무총장 △나경원 전 자유한국당 원내대표 △오세훈 전 서울시장 △오신환 전 국회의원 △이승현 전 인팩코리아 대표이사 △이종구 전 국회의원 △조은희 현 서초구청장이다.

부산시장 예비경선 진출 후보자 6인은 △박민식 전 국회의원 △박성훈 전 부산시 경제부시장 △박형준 현 동아대 교수 △이언주 전 국회의원 △이진복 전 국회의원 △전성하 현 LF에너지 대표이사이다.

부산의 경우 정치신인 후보자가 2인 이상이기때문에 예비경선에서 신인트랙이 적용될 예정이다.

공천관리위원회는 책임당원 20% 및 국민 여론조사 80%를 반영한 투표 진행 뒤, 2월 5일 본경선 진출자 4인을 최종 선정할 계획이다. 특히 공천관리위는 내달 15일부터 본 경선 진출자 4인을 상대로 1대1 토론 등을 진행한 뒤, 100% 국민 여론조사 투표를 통해 3월 4일 최종 후보를 결정하게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