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K 행정통합 공론 일정 2개월 연장한다”
  • 김우섭기자
“TK 행정통합 공론 일정 2개월 연장한다”
  • 김우섭기자
  • 승인 2021.01.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경북행정통합공론화위 “지역사회 요구 수용… 홍보 강화”
30일 제3차 온라인 시·도민 열린 토론회…미래발전 전략 논의
대구경북행정통합공론화위원회 김태일 공동위원장이 27일 경북도청에서 언론브리핑을 하고 있다.

대구경북행정통합공론화위원회 김태일·하혜수 공동위원장은 27일 경북도청에서 공론화위원회 일정을 2개월 연장한다고 밝혔다.

김 위원장은 “공론일정을 당초 계획에서 2개월 더 연장하기로 했다”고 말했다. 이에 따라 행정통합 기본계획(안)과 공론결과 보고서 작성을 4월말까지, 주민투표는 8월경, 특별법 제정은 11월경으로 순연된다.

공론 일정의 연장은 코로나19로 대면토론이 불가능해 의미 있는 공론이 어렵기 때문에 시간을 더 가지고 공론을 할 필요가 있다는 지역 사회의 요구를 수용한 것이다.

공론화위원회는 대구경북행정통합공론화에 대한 홍보를 강화할 계획이다.

홍보계획은 첫째, 대구광역시와 경상북도의 모든 가구에 대구경북행정통합 공론홍보 인쇄물을 2월 설명절 전에 배포할 예정이다. 공론홍보물은 A4용지 2페이지로 대구경북행정통합의 모습, 행정통합에 대한 시도민들의 기대와 우려, 시도민 참여 안내 등이 실려 있다.

둘째, 대구경북행정통합공론화위원회는 신문, 방송, 전광판, SNS 등 각종 미디어와 현수막을 통해 공론홍보 메시지를 확산할 계획이다. 코로나19로 시도민들이 모임이나 회의를 할 수 없는 상황에서 각종 미디어를 통한 공론홍보는 행정통합에 대한 시도민 공론을 활성화하는데 큰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오는 30일 오후 1시부터 EXCO 3층 그랜드볼룸 B홀에서 대구경북행정통합 공론화를 위한 제3차 온라인 시·도민 열린 토론회 개최한다.

하 위원장은 “제3차 열린 토론회는 1차·2차 토론회에서 떠오른 주요 관심과 쟁점사항을 중심으로 대구경북행정통합 미래발전 전략을 주제로 토론한다”며 “경제와 재정, 교육과 복지, 취업 등 행정통합이 자신의 삶에 어떤 변화와 관계가 있는가 물음을 중심으로 숙의 공론화 과정이 이루어질 것으로 예상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