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산식품산업 육성案 나왔다
  • 이상호기자
수산식품산업 육성案 나왔다
  • 이상호기자
  • 승인 2021.02.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산식품산업법 제정안 통과
전문인력 양성·수출 기관 지정
가공업 신고·명인 지정 절차 등
육성 기본계획·지원 근거 규정
해양수산부는 17일 열린 국무회의에서 ‘수산식품산업의 육성 및 지원에 관한 법률(이하 수산식품산업법) 시행령 제정안’이 통과돼 19일부터 시행된다고 밝혔다.

수산물은 생산, 가공, 유통 등에서 농산물과 많은 차이가 있음에도 불구하고 그동안 농산물 중심의 식품산업진흥법을 근거로 운영돼 수산식품산업의 체계적인 육성에 한계가 있었다.

이에 해양수산부는 식품산업진흥법에서 수산식품을 분리해 수산식품산업법을 제정했다. 이 법률은 △수산식품산업 기본계획 수립 △수산식품클러스터 조성 △전문인력 양성 △수산식품 해외진출 지원 등 수산식품산업 육성을 위해 필요한 사항 및 지원근거를 규정했다.

이번에 제정된 이 시행령은 법률에서 위임된 수산식품산업육성 기본계획 수립, 전문인력 양성기관 및 수출 지원기관 지정, 수산물가공업 신고, 대한민국수산식품명인 지정 절차 등 구체적인 내용을 담았다.

우선 수산식품산업 정책을 본격적으로 추진하기 위해 5년마다 기본계획을 수립하고 시행계획을 매년 수립, 시·도와 공유하도록 했다. 또 수산식품의 해외시장 진출에 필요한 부분을 종합적으로 지원하기 위해 수출 지원기관의 지정 요건을 수산식품 수출지원사업 전문 인력을 보유하고 정관에 수출지원사업을 주요 사업으로 정하는 기관으로 정하는 등 구체적인 근거를 마련했다.

대한민국 수산식품명인 신청에 관한 사항은 매년 4월 30일까지 공고하도록 했고 명인 지정의 적합 여부에 대해서는 외부 전문가의 의견을 수렴하도록 했다.

명인 수산물 가공업 미신고나 거짓서류 제출 등 부정한 방법으로 자금을 지원받은 경우 등에 대한 과태료 부과기준도 마련했다. 1회 위반 시에는 30만원∼250만원, 2회 위반 시 50만원∼300만원, 3회 위반 시 100만원∼500만원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