책 많이 읽는 국회의원에 국민의힘 구자근 선정
  • 김형식기자
책 많이 읽는 국회의원에 국민의힘 구자근 선정
  • 김형식기자
  • 승인 2021.02.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민의힘 구자근 의원(구미시갑·사진)이 제21대 국회의원 가운데 책을 가장 많이 읽는 의원으로 선정됐다.

국회 도서관은 올해 개관 69주년을 맞아 ‘국회 도서관 이용 국회의원 시상식’을 개최하고, 구 의원을 국회도서관 단행본 대출 이용 부문, 최우수 국회의원으로 확정했다.

국회도서관은 1952년 전시 중에 부산에서 장서 삼천 여권으로 출발해 지금은 장서 7백 10만 여권을 소장하고 있으며, 방대한 원문 자료와 함께 다양한 디지털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국회 도서관은 국회의원 의회 정보서비스 이용 활성화 차원에서 2007년부터 △의원 방문 이용 △의회·법률 정보회답 이용 △단행본 대출이용 △전자도서관 이용 등 총 4개 부문으로 나누어 각 부문별 최우수 국회의원을 선정해 오고 있다. 매년 국회 도서관 개관 기념식을 국회의장이 국회 도서관 이용 최우수 국회의원상을 수여했지만, 올해는 코로나19로 인해 절차가 간소화되어 구 의원은 지난 9일 현진권 국회도서관장으로부터 상패를 전달 받았다.

구 의원은 “구미와 서울을 오가는 이동 시간 틈틈이 현안 관련 서적이나 정책 활용 참고 서적을 읽고 있다”며, “앞으로도 내실 있는 의정활동을 위해 더 많이 공부하는 국회의원이 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