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산소방서, 소방차 진입 곤란 지역 119안심골목 조성
  • 추교원기자
경산소방서, 소방차 진입 곤란 지역 119안심골목 조성
  • 추교원기자
  • 승인 2021.02.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산소방서는 지난 19일 경산 하양읍 남하2리에 119 안심골목을 조성했다. 화재 시 소방차 진입이 곤란하고 주택이 밀집한 지역에 화재예방 및 초기 진압을 위해 추진된 사업이다.

이번 119 안심골목 조성에는 소방행정자문단과 대한송유관공사 영남지사의 도움이 컸다. 소방행정자문단과 대한송유관공사 영남지사는 119 안심골목 벽화, 보이는 소화기함, 주택용 소방시설을 지원했다.

경산소방서는 화재 초기대응에 효과적인 호스릴 비상소화장치함을 마을 어귀에 설치했다. 응급상황 발생 시 개인 맞춤형 응급 처치를 제공하는 U-119 안심콜 서비스를 모든 주민이 가입하도록 추진했다. 또 남하2리 조희찬 이장을 소방안전책임관으로 위촉해, 마을 주민들에게 주택용 소방시설 사용법을 교육했다.

정훈탁 서장은 “소방차량이 진입하기 어려운 지역에도 소방력이 미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며 “마을 주민들은 주택용 소방시설 사용법을 숙지해, 주택화재로 인한 인명피해가 발생하지 않아야 한다”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