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천시, 경북 최초 軍 장병 상해 보험료 지원
  • 기인서기자
영천시, 경북 최초 軍 장병 상해 보험료 지원
  • 기인서기자
  • 승인 2021.02.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입영시 자동가입, 전역시 해제
영천시가 경북도내 최초로 군 장병 상해보험 지원사업을 26일부터 본격 시행한다.

영천시에 주민등록을 두고 군 복무 중인 현역 청년(육군, 해군, 공군, 의무경찰, 의무해양경찰, 의무소방, 상근예비역 장병)이 지원 대상이다.

이들 복무자는 별도의 가입 절차 없이 입영과 동시에 가입되고 전역 및 전출 시 자동 해제된다.

상해보험 보장내용은 상해·질병 사망 및 상해후유장해 3000만원, 질병인한 80% 이상 후유장해 3000만원 등이고 상해 및 질병 입원은 1일 3만원이다.

군 복무 중 휴가나 외출 시 입은 상해에 대해서도 보장을 받을 수 있다.

상해 발생 시 군에서 지급되는 치료비와 개인 보험과도 중복 보상을 받을 수 있게 설계되어 있다.

최기문 시장은 “군복무 청년 상해보험 가입은 지역 청년들의 영천 정착을 유도하기 위한 인구시책의 일환으로 시행한다”며 “청년들이 안전하고 편안한 삶을 일궈갈 수 있도록 다양한 지원정책을 펼치겠다”고 했다.

자세한 사항은 영천시 홈페이지(https://www.yc.go.kr)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