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소방학교 교직원, 火魔부터 학교 지켰다
  • 김우섭기자
경북소방학교 교직원, 火魔부터 학교 지켰다
  • 김우섭기자
  • 승인 2021.02.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동 산불 발생 때 인근에 불 번지자
교육용 소방차·소방시설 활용 진압
경북 소방학교 교직원들이 지난 21일 안동에서 발생한 산불로부터 소방학교를 지켜내는데 큰 역할을 했다.
경북소방학교 교직원들이 지난 21일 안동시 임동면 망천리 야산에서 발생한 산불로부터 소방학교를 지켜내는데 큰 역할을 한 것으로 전해져 화제가 되고 있다.

이번 산불은 강한 바람을 타고 순식간에 학교 건물을 집어삼킬 듯이 밀려왔다. 소방 전국 동원령 1호 발령과 인근 주민 대피령이 발령될 정도로 화세가 강했지만, 교직원들은 교내 교육용 소방차와 소방시설을 이용해 적극 대응 단 한 채의 건물 소실 없이 무사히 지켜냈다.

김태우 교수는 소방시설 교육관 너머로 검은 연기와 화염이 올라오는 것을 가장 먼저 목격하고 교육관 내 옥내 소화전 시설을 이용해 즉시 대응했다. 불길은 안전장비를 챙길 겨를도 없이 삽시간에 밀려와 산불을 맞서기에는 어려움이 있었으나 화마와 사투를 벌인 끝에 건물을 방어할 수 있었다.

지난 22일 소방공무원 신규 임용자 교육 입교를 준비 중이던 김두진 교육기획과장은 교직원들을 지휘해 교내 교육용 소방차를 이용해 소방학교 건물로 접근하는 산불을 막아냈다. 또한, 소방학교 앞 민가, 통신사 기지국, 정수장 등 인근 주요 시설 방어에도 전력을 다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