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 위기아동 원스톱 통합복지서비스 제공
  • 김우섭기자
경북도, 위기아동 원스톱 통합복지서비스 제공
  • 김우섭기자
  • 승인 2021.03.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북도는 위기아동을 조기발견하고 학대피해를 예방하기 위한 원스톱 통합 복지서비스를 제공한다.

최근 도내 위기가정에서 아동 사망사건 등이 지속 발생됨에 따라 위기가정으로부터 위기아동 조기발견 및 학대피해를 근본적으로 예방하기 위한 것이다.

시군별로 위기아동 통합지원센터를 운영한다. 취약계층 맞춤형 전담조직인 도 드림스타트를 총괄지원센터로 하고 시군의 드림스타트(아동양육 분야)를 중심으로 희망복지지원단(희망복지서비스 분야), 정신건강복지센터(정신건강 분야), 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건강가정분야)가 연계 운영된다.

운영 방법은 위기가정이 각 분야중 어느 곳이든 SOS를 요청하면 위기 가정의 전반적인 문제를 공유해 원스톱 통합서비스를 제공함으로써 위기가정에 대한 시급한 문제를 일괄 해결해 주는 방식이다.

지난해 도내 아동학대 1315건 중 가정내 발생이 1172건(89.1%)으로 대부분을 차지하며 학대 판정 후 원가정 복귀율이 85.5%에 달하는 등 결국 아동학대는 가정에서 해결되어야 함에 따라 위기가정의 발굴과 지원이 필요하다는 판단에 따른 것이다.

위기아동이 발견되면 각 시군에 조직된 드림스타트(23개소)에서 면담조사를 통해 욕구에 맞는 신체, 정신, 학습 등 맞춤형 서비스를 지원하면서 가정에 대한 다른 분야 서비스가 필요하다고 판단되면 희망복지, 정신건강, 건강가정 등 분야별로 전문적인 서비스를 동시에 지원하게 된다.

정신건강을 위해 도내 정신건강복지센터(26개소)를 연결하여 심리치료와 정신 자살위기상담 서비스를 제공 위기를 극복하며 가정의 문제가 있다고 판단되면 건강가정 다문화가족지원센터(20개소)를 통해 가정문제를 조기에 예방하고 가족 관계향상, 의사소통방법, 역할지원 가족구성원의 역량 강화 프로그램을 연결시켜 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