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의 강남 수성구 치솟는 집값… 지역주택조합 주목
  • 김무진기자
대구의 강남 수성구 치솟는 집값… 지역주택조합 주목
  • 김무진기자
  • 승인 2021.03.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성 위버센트럴
대구시교육청 인근 수성2가에
중규모 단지 공급, 조합원 모집
전용 59~84㎡ 중소형 타입 구성
주택법 개정안 시행으로 조합
운영 투명성 강화돼 관심 집중
1군 브랜드 건설사 시공 예정
‘수성 위버센트럴’ 투시도. 사진=(가칭)수성2가지역주택조합 제공

대구의 강남으로 불리는 수성구 지역에 더블역세권 입지의 중규모 세대 아파트가 공급될 전망이다.

25일 (가칭)수성2가지역주택조합에 따르면 대구 수성구 수성2가 125-3번지 일원에 ‘수성 위버센트럴’을 짓기로 하고 분양홍보관 오픈과 함께 조합원 모집에 나선다.

이 단지는 실수요자들의 선호도가 높은 전용면적 59~84㎡의 중·소형 타입으로만 구성되며, 1군 브랜드 건설사가 시공을 맡을 예정이다.

수성 위버센트럴은 지역주택조합 사업 아파트로 지어져 재개발·재건축에 비해 절차가 상대적으로 간소하고, 조합 측에서 시행사 역할을 맡아 부가적인 비용을 줄일 수 있어 일반 아파트에 비해 합리적 비용으로 내집 마련이 가능한 것이 특징이다.

또 지난해 7월 주택법 개정안 시행으로 조합 운영 투명성 강화 및 해산도 가능해지면서 안정적이고 원활한 사업 추진이 가능해진 점도 눈여겨볼 만하다.

이 단지는 뛰어난 입지에 풍부한 생활 인프라를 갖춘 것이 장점이다. 반경 2km 안에 대구백화점, 수성세무서 등의 행정·쇼핑 시설을 비롯해 병원, 은행, 우체국, 시장 등 각종 생활 편의시설이 풍부하다.

교육 환경도 뛰어나다. 단지 바로 앞에 동일초 및 대구동중이 있는 ‘학품아(학교를 품은 아파트)인 데다 인근에 학원이 밀집해 있기 때문이다.

교통 여건도 우수하다. 대구도시철ㄷ 2호선 대구은행역 및 3호선 수성시장역 사이 위치한 ’더블역세권‘ 아파트로 두 역을 모두 걸어 이용할 수 있고, 시내 주요 지역으로의 빠르고 편리한 이동이 가능하다. 또 신천대로, 달구벌대로, 신천동로, 동대구로 등 대구 도심을 관통하는 주요 도로를 쉽고 빠르게 이용할 수 있어 대구뿐만 아니라 경북지역으로의 광역 접근성도 뛰어나다.

단지 인근에 신천이 있고 범어공원, 야시골공원 등이 멀지 않아 쾌적한 자연 환경도 누릴 수 있다.

다양한 특화 설계도 적용된다. 단지 안에서 충분한 휴식을 취할 수 있는 수변정원, 어린이놀이터가 조성될 예정이다. 대구지역에서는 처음으로 ‘AIoT(지능형 사물인터넷)’ 음성 솔루션을 적용, 입주자들이 음성 인식과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편리하게 관리를 할 수 있도록 한다. 또 자동차 제어, 엘리베이터 호출, 스마트 커튼 등 편의 기능 및 천장형 환기청정 시스템(Sys Clein), 방문자 확인 등 청정·보안 시스템을 도입한다.

수성 위버센트럴 분양홍보관은 대구 수성구 동대구로123 황금빌딩 2층에 위치한다. 코로나19에 따른 감염 예방을 위해 예약방문제로 운영한다.

수성2가지역주택조합 관계자는 “대구의 강남으로 불리는 수성구 지역에서 이 같은 좋은 입지와 상품성을 갖춘 아파트는 찾아보기 힘들 것”이라며 “최근 가격이 치솟은 대구에서 부담 없이 합리적 가격으로 내 집을 마련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
  • 경북 포항시 남구 중앙로 66-1번지 경북도민일보
  • 대표전화 : 054-283-8100
  • 팩스 : 054-283-5335
  • 청소년보호책임자 : 모용복 국장
  • 법인명 : 경북도민일보(주)
  • 제호 : 경북도민일보
  • 등록번호 : 경북 가 00003
  • 인터넷 등록번호 : 경북 아 00716
  • 등록일 : 2004-03-24
  • 발행일 : 2004-03-30
  • 발행인 : 박세환
  • 편집인 : 모용복
  • 대표이사 : 김찬수
  • 경북도민일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4 경북도민일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HiDominNews@hidomin.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