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경주농협 김병철 조합장 ‘경북농협 으뜸 조합장상’ 수상
  • 나영조기자
신경주농협 김병철 조합장 ‘경북농협 으뜸 조합장상’ 수상
  • 나영조기자
  • 승인 2021.04.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산물 유통단계 혁신 등
농업·농촌 발전에 기여
신경주농협 김병철 조합장이 ‘제13회 경북농협 으뜸 조합장 상’ 을 수상하고 있다.
경북농협(본부장 김춘안)은 6일 경주시 신경주농협 김병철 조합장(60)이 ‘제13회 경북농협 으뜸 조합장 상’ 수상자로 선정되었다고 밝혔다.

경북농협 으뜸 조합장상은 △계통간 상생·발전 △농·축협간 협력 △사업추진 우수 △농가소득 증대 기여 △농업·농촌·농협 발전을 위한 이미지 제고에 기여한 경북 관내 농·축협 조합장 중 선정하여 수여하는 상으로 경북농협 최고 명예의 상이다.

김병철 조합장은 2018년 10월 산내농협을 흡수합병한 후 신경주농협의 총자산과 당기순익, 조합원배당을 크게 증대시켰으며, 2019년 찰쌀보리 저온창고와 버섯 소포장 및 저온유통시설 신축을 통해 지역내 주요 농산물인 찰쌀보리와 버섯의 유통단계 혁신으로 2020년 경제사업 400억원을 달성했다.

또한 격년단위로 경주시와 함께 ‘경주 버섯 축제’를 개최하여 버섯 소비촉진을 도모하고, 농업인과 도시의 소비자가 함께하는 문화의 장을 마련하는 등 농업과 농촌발전에 크게 기여했다.

김 조합장은 “경북농협 으뜸 조합장 상 수상은 조합원들의 신경주농협에 대한 믿음과 임직원들의 열정적인 사업추진의 결과로 받은 상이라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농산물 생산·유통 혁신을 통해 농업인과 농협이 함께 성장해 나가는 신경주농협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