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동시, 인구증가 시책 일환 ‘대학교 내 현장민원실’ 운영
  • 정운홍기자
안동시, 인구증가 시책 일환 ‘대학교 내 현장민원실’ 운영
  • 정운홍기자
  • 승인 2021.04.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동시가 인구증가 시책으로 대학교 내 전입신고 현장민원실’을 운영하고 있다.
안동시는 인구증가 시책으로 오는 5월 20일까지 ‘대학교 내 전입신고 현장민원실’을 운영한다.

이번 찾아가는 현장민원실은 신학기를 맞아 기숙사생과 근처 원룸 거주 학생들을 대상으로 전입신고 및 전입지원금 신청서를 현장에서 접수받고 다양한 전입지원 혜택과 인구증가 시책을 홍보하기 위해 마련됐다.

주요시책으로는 전입신고 후 60일간 거주시 10만원의 상품권 지급(연 2회) 또는 해당 학기의 임대차계약 기간이 3개월 이상 유지 시 학기당 30만원의 기숙사비를 최대 8학기까지 지원한다. 또 학자금 대출이자 지원 등 안정적인 대학생활을 위해 특별한 혜택을 지원하고 있다.

특히 이번 상지대학교 현장민원실은 안동시-대학교 관학협력사업 일환으로 안동시 주소 ‘눌러앉기’ 캠페인이 함께 열려 안동 주소갖기 운동에 더욱 힘을 실어 주었다.

한편 대학생 인구 유입을 극대화하기 위해 지난해 7월 ‘안동시 인구 증가 시책 지원 조례’ 개정을 통해 전입 대학생에 대한 지원금 확대 등 다양한 혜택을 제공하고 있으며 현재까지 총 209명에게 6270만원의 기숙사비를 지급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