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산소방서, 부처님 오신 날 대비 전통사찰, 문화재 소방특별조사 실시
  • 추교원기자
경산소방서, 부처님 오신 날 대비 전통사찰, 문화재 소방특별조사 실시
  • 추교원기자
  • 승인 2021.05.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양읍 소재 환성사 대웅전 앞에서 소화전 점검을 하고 있는 소방서 관계자
경산소방서는 부처님 오신 날 봉축행사를 대비해 중요 목조문화재와 전통사찰 14개소에 대해 오는 11일까지 소방특별조사를 실시한다.

전통사찰은 대부분 목재로 지어져 있어 화재에 취약한데, 특히 봉축행사 전후로 촛불·전기 등 화기 사용이 증가하기 때문에 위험이 더 크다. 또한, 화재가 발생하면 대형 산불로 이어질 가능성이 크기 때문에 주의가 필요하다.

이번 특별조사는 화재 위험요인을 사전에 제거하고자 하며, ▲ 촛불, 연등 등 화재취약요인 제거 및 소방안전관리 지도 ▲소방시설 및 피난·방화시설 관리실태 확인 ▲ 화재사례 소개, 화재예방 안전수칙 및 화재 시 대응요령 교육 등을 주요 내용으로 추진한다.

박치민 예방안전과장은 “전통사찰은 보통 산림에 자리 잡고 있어, 소방서와 거리가 먼 경우가 많다”며, “화재예방과 초기진압이 무엇보다 중요하기 때문에 관계자 교육 등 화재예방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