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천군, 하천 수질관리 강화 위해 노력
  • 박기범기자
예천군, 하천 수질관리 강화 위해 노력
  • 박기범기자
  • 승인 2021.09.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천 수질 검사 결과 축산농가 오·폐수 유입 아닌 것으로 밝혀져
거품 발생 현상은 조류 사멸로 인한 현상으로 추정
예천군이 하천 수질관리 강화로 깨끗하고 쾌적한 환경 조성을 위해 분주하게 움직이고 있다.

최근 한천에 거품이 발생해 “축산농가나 사업장 등에서 오·폐수를 무단 방류하는 것이 아니냐”는 우려의 목소리가 제기되자 군은 한천 상류 대규모 축산농가를 방문해 지도·점검하고 하천 순찰을 강화했다.

아울러 한천 수질 검사 실시 결과 합성세제 성분인 음이온계면활성제(ABS) 성분은 ‘불검출’됐으며 부유물질(SS), BOD, COD, T-P는 ‘매우좋음~좋음’ 상태로 거품 발생 현상은 오·폐수 유입으로 인한 것은 아닌 것으로 파악됐다.

지난해 강원도보건환경연구원에서 하천 거품 발생 원인이 계절 변화에 따른 조류 사멸(사체의 단백질 발생)로 인한 거품으로 분석한 유사한 사례가 있어 한천 거품 발생도 조류 사멸로 인한 현상으로 추정하고 있다.

예천군 관계자는 “한천에 거품이 발생해 수질 검사를 한 결과 오·폐수 유입은 아닌 것으로 파악됐다”며 “내년에는 한천과 지류에 대한 수질 분석, 오염원 등을 조사해 맑고 깨끗한 하천 수질관리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예천군은 하천 수질관리를 위해 환경오염행위 감시반을 연중 운영하고 있으며 34개 지점에서 매월 하천수 모니터링 등 한천 수질이 깨끗하게 유지될 수 있도록 다각적인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