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태웅 농촌진흥청장, 아열대작물 재배농가 방문
  • 최외문기자
허태웅 농촌진흥청장, 아열대작물 재배농가 방문
  • 최외문기자
  • 승인 2021.09.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도군(군수 이승율)은 지난 14일 허태웅 농촌진흥청장이 청도군을 방문하여 군의 농업 현황과 아열대 작물재배 농가(꿈그린농원)를 둘러보고 청도군 유망 아열대작물 재배에 대한 현장 목소리를 청취했다고 밝혔다.

이날 농촌진흥청장 외에 경상북도 농업기술원장 등 관계기관장이 함께 꿈그린농원(대표자 조병진)을 방문해 사업장 시설 및 아열대작물 재배현황에 대해 설명을 듣고 유망 아열대작물 재배단지 활성화 방안에 대해 협의했다.

아열대과수는 최근 기후온난화로 평균기온 상승에 따라 농업기술원에서 기후변화 대응 소득작목으로 시범 보급중이며, 애플망고의 경우 수입산에 비해 맛과 향이 뛰어나 판매가격이 20,000~25,000원/kg으로 높게 형성돼 있다.

꿈그린농원은 지난해 군내 처음으로 바나나 재배를 시작으로 현재 애플망고, 커피, 파파야, 만감류 등 열대과수를 테마로 하는 특화작목단지를 조성하여 체험치유농업 실현을 목표로 하고 있다.

농촌진흥청장은 “이번 현장방문을 통해 새로운 작목, 기술이 적용된 농업형장을 둘러보니 변화하는 농업여건 속에서 지방농촌진흥기관의 노력이 보이며, 기후변화에 대응할 수 있는 아열대 재배단지 플랫폼 구축방안과 새로운 소득분야로서 아열대작물에 대한 아낌없는 지원을 해나가겠다.”라고 말했다.

이승율 청도군수는 “기후변화와 소비 성향의 변화로 아열대 작목이 충분히 경쟁력 있을 것으로 판단되며, 청년농업 육성 지원과 유망 아열대재배 육성지원사업을 통해 청도군이 아열대 농업 메카로 자리잡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