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채현, 2021 IFSC 스포츠클라이밍 세계선수권대회 ‘정상’
  • 나영조기자
서채현, 2021 IFSC 스포츠클라이밍 세계선수권대회 ‘정상’
  • 나영조기자
  • 승인 2021.09.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리드 종목 세계챔피언 등극
월등한 기량으로 TOP 올라
2021 IFSC 스포츠클라이밍 세계선수권대회 리드 종목 세계챔피언 서채현 선수. 사진=대한산악연맹 제공
2021 IFSC 스포츠클라이밍 세계선수권대회 리드 종목 세계챔피언 서채현 선수. 사진=대한산악연맹 제공

대한산악연맹(회장 손중호)은 스포츠클라이밍 서채현(18, 서울신정고등학교, 노스페이스 클라이밍팀) 선수가 러시아 모스크바에서 열린 '2021 IFSC 스포츠클라이밍 세계선수권대회'에서 리드 종목 세계 챔피언에 등극했다고 22일 밝혔다.

IFSC 스포츠클라이밍 세계선수권대회는 스포츠클라이밍에서 최고의 권위와 최대 규모를 자랑하는 대회로 2년마다 한번씩 개최되며 리드 종목은 스포츠클라이밍의 꽃이라고 불리운다.

서채현 선수는 리드 종목 예선, 준결승, 결승에서 모두 TOP(마지막 홀드)에 오르며 1위를 차지하는 월등한 기량으로 첫 세계선수권 정상에 올라 내년 아시안게임과 2024 파리올림픽의 전망을 더욱 밝혔다. 대한민국 선수단은 23일 귀국해 2주 간의 자가격리에 들어간다.

스포츠클라이밍 종목은 2020 도쿄올림픽에서 아쉽게 메달을 따지 못했지만 올림픽 첫 정식종목에서 선전하고 국민적 관심을 받았다.

한편 대한산악연맹은 10월 1일부터 3일까지 IFSC 서울 스포츠클라이밍 월드컵을 개최하려고 노력하였으나 지속되는 수도권 4단계 거리두기 방역당국의 방침에 따라 국제대회 개최를 아쉽게 취소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