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 엿새간 103명 확진 ‘비상’
  • 김대욱기자
포항, 엿새간 103명 확진 ‘비상’
  • 김대욱기자
  • 승인 2021.09.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흥시설發 외국인 감염 속출
시, 관련 사업장 선제검사 독려

포항에서 최근 6일 동안 100여 명이 코로나19에 감염돼 시 방역당국이 긴장하고 있다.

28일 시 방역당국 등에 따르면 이날 오후 2시 기준 총 28명이 확진돼 지난 23~28일까지 6일간 103명이 감염됐다.

지난 23일 포항시 남구에 있는 노래클럽 손님 1명이 확진된 후 현재까지 종사자 9명, 이용자와 가족, 지인 25명 등 34명이 감염됐다.

확진된 클럽 종사자 9명은 모두 외국인 여성으로 밝혀졌다.

역학조사 결과 23~28일 확진자 중 25명이 외국인이며 44명은 기존 확진자들과 접촉해 감염된 것으로 나타났다.

외국인 확진자가 많은 것은 이들이 다양한 시설을 다녔고 공동 거주와 근무지 변경이 잦아 전파 가능성이 높기 때문으로 방역당국은 분석하고 있다.

포항시 관계자는 “노래클럽이 지하에 있어 환기가 안되고, 음식을 섭취하는 과정에서 장시간 마스크를 벗은 것이 감염으로 이어졌다”고 말했다.

시는 외국인 고용사업장에 대해 자발적으로 선제검사를 받을 것을 독려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