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릉일주도로 절벽서 암석 150t ‘와르르’
  • 허영국기자
울릉일주도로 절벽서 암석 150t ‘와르르’
  • 허영국기자
  • 승인 2021.10.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 교통통제… 하루만에 복구
지난 13일 밤 울릉일주도로변 절벽에서 안전방지판 50m를 뚫고 도로로 쏟아져내린 암석. 사진=울릉군 제공

울릉 일주도로변 절벽에서 암석 150t이 도로를 덮치는 사고가 발생했다.

14일 울릉군에 따르면 지난 13일 밤 7시 30분께 서면 남양 한전방파제~구암마을 방면 400m지점에 크고 작은 암석이 도로로 쏟아져 내렸다는 것.

사고 당시 150t 규모의 암석이 안전방지판 50m를 뚫고 도로로 쏟아졌으나 낙석 방지막 파손 등 물적 피해는 발생했으나 다행히 통행하는 차량이 없어 인명피해는 없었다.


군은 굴착기와 덤프트럭 등을 투입해 긴급 복구작업을 벌여 하루 지난 14일 오전 7시30분께 통행을 재개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