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 쓰는 물건이 사랑의 기부금으로 ‘뚝딱’
  • 조석현기자
안 쓰는 물건이 사랑의 기부금으로 ‘뚝딱’
  • 조석현기자
  • 승인 2021.10.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항 대해초등학교 3학년 1반
알뜰시장 수익금 전액 기부
대해초등학교 3학년 1반 학생들이 굿네이버스 기부증서를 들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대해초등학교(교장 박봉규) 3학년 1반 학생들이 최근 프로젝트 수업 활동의 하나로 알뜰시장(도깨비 시장)을 열어 거둔 수익금을 굿네이버스 경북동부지부에 기부했다.

기부금은 학생들이 각자 집에서 쓰지 않는 물건을 판매한 금액으로 반 전체가 자발적으로 동참했다.

김인경 담임선생은 “학생들이 프로젝트 활동을 통하여 모은 수익금으로 지역사회 내 도움이 필요한 곳에 사용된다는 것이 뿌듯하다. 참여한 학생들 또한 이번 기회를 통해 더불어 사는 것에 대한 가치를 직접적으로 배울 수 있어서 좋았으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나눔활동 참여를 통해 올바른 성인으로 자라나길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신하율 학생은 “알뜰시장에서 물건을 사고 파는 것도 재미있었지만 내가 번 돈을 다른 사람을 위해 기부한다고 생각하니 뿌듯한 마음이 든다”고 소감을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