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동시농업기술센터, "고추, 수확 후 포장관리 잊지 않으셨죠?"
  • 정운홍기자
안동시농업기술센터, "고추, 수확 후 포장관리 잊지 않으셨죠?"
  • 정운홍기자
  • 승인 2021.10.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추 수확 후 포장관리에 신경 써 줄 것 당부
안동시농업기술센터는 내년도 고추 농사를 준비하는 농가에게 고추 수확 후 포장관리에 신경 써 줄 것을 당부했다.

고추 농사의 경우 10월 상순~중순이면 수확이 마무리되는데 수확 후 잔재물을 그대로 두고 다음 해에 포장을 정리하는 농가들이 다소 있다.

잔재물을 그대로 두면 ‘탄저병’의 경우 병원균이 포장에 버려진 병든 과실이나 고춧대에서 월동 후 이듬해 재발생 할 수 있고 ‘칼리병’의 경우 총채벌레가 월동을 해 이듬해 다시 병을 발생시킬 수 있어 내년 고추 농사에 영향을 줄 수 있다.

따라서 고추 수확 후 포장의 병든 고추, 잎, 줄기 등 잔재물은 병균 및 해충의 월동 장소가 되므로 잔재물을 태우거나 포장으로부터 멀리 떨어진 곳에 버리는 것이 좋다.

또한 내년이 오기 전 고추 잔재물이 제거된 포장에 퇴비를 살포해 충분히 부숙할 수 있게 함으로써 미부숙 퇴비 피해를 줄이는 것도 좋은 방법이다.

안동시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내년 병해충 피해가 없는 고품질 고추를 생산하기 위해서는 겨울나기 전 포장을 청결하게 하는 것이 좋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