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공배달앱 ‘먹깨비’ 소상공인의 날 대박
  • 김우섭기자
공공배달앱 ‘먹깨비’ 소상공인의 날 대박
  • 김우섭기자
  • 승인 2021.11.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맘카페 등 입소문…6일 7039건 하루 최다 주문 기록 달성
경북 공공배달앱 캐릭터 먹깨비.

경북도는 지난 6일 공공배달앱으로 7039건의 주문이 접수, 9월 9일 서비스 오픈 이후 하루 최다 주문 기록을 달성했다.

이는 11월 소상공인의 날 기념 쿠폰을 발행하고 시군별 우수가맹점 시상을 통해 지역 소상공인을 격려하는 등 다양한 프로모션이 맘카페 등 SNS를 통해 퍼지면서 이 같은 결과를 얻었다고 분석하고 있다.

경북 공공배달앱은 7일 기준 회원 수 8만 8050명, 가맹점 수 7374개소, 누적 주문 수 16만 4000건을 기록했다.

오픈 2개월 만에 누적 매출액이 37억원을 돌파하며 안정적으로 정착해 나가고 있다.

특히 예천의 경우 인구 수는 5만 6000명이지만 누적거래액 2억 6000만원을 기록하며 인구 대비 공공배달앱 이용률이 가장 높은 지역으로 나타났다.

상주·문경의 경우 민간 배달앱을 활용하고 있는 가맹점뿐만 아니라 지역 내 신규 가맹점이 입점하면서 공공배달앱 가맹점 수가 민간 배달앱 가맹점 수를 초월한 것으로 파악됐다.

도는 11일부터 13일까지는 코리아세일페스타를 기념해 3000원 쿠폰을 발행하고 연말까지 매주 일요일 3000원 할인쿠폰, 주문 완료 시 지급되는 2000원 할인쿠폰, 리뷰이벤트, 연말기념 경품이벤트 등을 계속 진행할 방침이다.

경북도는 올해 연말까지 회원 수는 10만여 명, 가맹점 수는 9천여 개가 넘을 것으로 예측하고 있다.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짧은 기간에 하루 최다 주문을 달성할 수 있었던 것은 가맹점주의 노력과 현명하고 착한 소비 덕분이다”며 “지금의 실적에 안주하지 않고 지속해서 기능 개선과 소비자 편의 반영 등을 통해 더욱 활성화 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