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위군, 내년 예산 3787억 편성 ‘역대 최대’
  • 황병철기자
군위군, 내년 예산 3787억 편성 ‘역대 최대’
  • 황병철기자
  • 승인 2021.11.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민선 7기 공약사업 마무리
대구시 편입 연착륙 집중
2022년 군위군 예산안 편성(군위군청 전경)
군위군은 올해 대비 412억(12.2%)이 증가한 3787억 원의 2022년도 예산안을 편성해 군 의회에 제출했다.

군에따르면 역대 최대규모의 내년도 예산안은 일반회계는 445억 원이 증가한 3691억 원, 특별회계는 32억 원이 감소한 96억 원이 편성됐으며 위드 코로나 시대를 맞아 위축됐던 지역경제의 활성화와 군정 역동성 강화를 위한 시책사업 추진에 중점을 뒀다고 밝혔다.

군은 사무관리비·국내여비 등의 경상적 경비를 축소하고 과다계상된 예산은 과감히 삭감하는 한편 대구시 편입과 이후의 지역개발에 대비한 재원 마련을 위해 통합재정안정화기금에 260억 원을 추가 적립하는 등 예산편성의 효율성과 유동성을 동시에 확보했다.

또 제출된 예산안의 주요분야별 배분 현황은 농림해양수산분야에 738억 원(19.49%), 사회복지 분야 617억 원(16.29%), 환경 분야 615억 원(16.24%) 등으로 편성했다.

주요 투자사업으로는 기초연금지원 262억 원, 기본형 공익증진 직접지불제 101억 원, 군위 공공하수처리시설 증설사업 91억 원, 도시재생 시범사업 73억 원, 노후 상수도정비사업 55억 원, 군위읍 농촌중심지 활성화 49억 원 등이다.

김영만 군위군수는 “대구시 편입이 가시화된 만큼 가까운 시일 내에 4000억 예산 달성이 가능할 것이다”며 “민선 7기 공약사업 마무리와 대구시 편입의 연착륙을 위해 전 행정력을 집중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