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동, 편안하고 안전한 여행지 자리매김
  • 정운홍기자
안동, 편안하고 안전한 여행지 자리매김
  • 정운홍기자
  • 승인 2021.11.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음식·숙박업소 시설 개선
무장애 관광환경 조성 추진
스마트폰 안내시스템 구축
MZ세대 여행객 입소문 등
작년보다 관광객 18% 늘어
관광거점도시 안동이 ‘가장 편안하고 안전한 여행지’로 거듭나고 있다.

시는 올해 코로나19 상황이 이어지는 동안 안동 관광의 기초를 다지는 데에 역점을 두고 관광객 최접점이라 할 수 있는 관내 음식·숙박업소의 시설·환경 개선을 시작으로 안동관광붐업(BOOM UP) 프로젝트 가동, 관광커뮤니티 공간 ‘여기’조성, 안동 구시장 경관디자인 제작·설치, 민간주도 관광활성화 사업 등을 집중 전개했다.

이와 함께 장애인을 포함해 누구나 안전하게 관광을 즐길 수 있는 무장애 관광환경 조성사업을 추진하고 스마트폰 하나만 들면 여행지 검색에서부터 교통과 숙식, 쇼핑까지 편리하게 즐길 수 있는 스마트통합관광 안내시스템 구축에 나서고 있다. 아울러 서안동IC 부근에는 영국왕실 방문을 테마로 ‘로열웨이 복합쉼터’도 조성된다.

월영교와 낙강물길공원, 만휴정 등은 MZ세대들에게 최고의 포토존으로 입소문나며 안동 대표 관광지인 하회마을의 인기를 넘보고 있고 관광객방문 추세는 지난해보다 18.8%가 늘어난 300만명(10월말 기준)으로 차근차근 회복세를 보이고 있다.

안동시 관계자는 “코로나19 팬데믹으로 인해 관광사업 전반이 위축되고 있지만 MZ세대 여행객이 폭발적으로 늘어나며 SNS 등을 통해 전 세계에 안동을 알릴 수 있는 기회는 더욱 커지고 있다”며 “위드 코로나 전환과 함께 근거리 일상여행, 워케이션 등 젊은 층의 관광 트렌드뿐만 아니라 패키지 세대를 아우를 수 있는 관광정책을 추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안동시는 최근 안동의 명소, 여행코스 소개, 숙박업소 음식업소에 대한 안내와 관광지별 인증샷 장소 등 다양한 정보를 담은 통합관광 플랫폼 ‘안동을 담다(https://addmo.kr)’를 오픈하며 안동의 구석구석을 소개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