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보라 '한 사람만' 출연 확정…호스피스 수녀 역
  • 뉴스1
윤보라 '한 사람만' 출연 확정…호스피스 수녀 역
  • 뉴스1
  • 승인 2021.12.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우 윤보라가 드라마 ‘한 사람만’에 출연한다.

소속사 키이스트 측은 9일 “윤보라가 JTBC 새 월화드라마 ‘한 사람만’(극본 문정민/ 연출 오현종)에 출연한다”라고 밝혔다.

‘한 사람만’은 호스피스에서 만난 세 여자가 죽기 전에 나쁜 놈 ‘한 사람’만 데려가겠다고 덤볐다가 삶의 진짜 소중한 ‘한 사람’을 마주하게 되는 휴먼 멜로 드라마다.

극 중 윤보라는 호스피스를 관리하는 수녀 베로니카 역을 맡았다. 차분함보다는 조금은 철부지 같고 푼수기 있는 모습을 보이지만 막달레나(이수미 분)와 함께 호스피스 환자들을 위해 활동하는 인물이다.

윤보라는 “사소한 순간의 행복을 찾게 된 작품”ㅣ라며 “좋은 배우분들, 스태프분들과 함께 할 수 있어 감사하고 더 좋은 모습 보여드리기 위해 열심히 촬영하고 있으니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라고 출연 소감을 전했다.

한편 ‘한 사람만’은 오는 20일 오후 11시에 처음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