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속도로 추돌사고 후 도주한 60대 벌금 500만원 선고
  • 김무진기자
고속도로 추돌사고 후 도주한 60대 벌금 500만원 선고
  • 김무진기자
  • 승인 2022.01.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지법 제1형사단독(부장판사 이호철)은 13일 도주치상 등의 혐의로 기소된 A(60)씨에게 벌금 500만원을 선고했다.

A씨는 지난 1월 경부고속도로에서 차로를 변경하던 중 다른 차를 추돌한 뒤 피해자에 대한 구호 조치 없이 달아난 혐의다. 사고로 피해 운전자가 허리 등에 상해를 입었으며, 차량은 가드레일에 부딪혀 파손됐다. A씨는 사고를 낸 뒤 현장에서 300여m 떨어진 곳에 차를 세워놓고 경찰에 신고했다.


재판부는 “피고인이 도주할 의도가 아니었다고 혐의를 부인하지만 경위 등을 종합하면 범행이 인정된다”고 양형 이유를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