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러브 영주’ 브랜드 강화 나섰다
  • 이희원기자
‘아이러브 영주’ 브랜드 강화 나섰다
  • 이희원기자
  • 승인 2022.01.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통합브랜드 디자인 리뉴얼
11개 농산물 대상 이달 출하
전국 최고 브랜드 육성 목표
영주시, 농산물 통합브랜드 아이러브 영주 출하 장면

영주시는 영주시 연합사업단이 개발한 지역 농산물 통합브랜드 ‘아이러브 영주’의 디자인을 새롭게 리뉴얼했다.

시는 지난 14일 기존의 포장박스 디자인을 개선해 첫 출하에 나섰으며 영주농산물유통센터에서 말레이시아, 홍콩 해외수출과 이마트 등 국내 대형유통시장으로 납품할 사과 75톤 물량의 선적식을 갖고 새단장한 아이러브 영주 디자인 박스를 공개했다.

시는 영주농산물 1등 브랜드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지역 4개 농협이 참여하는 연합사업단과 함께 지역 농산물 인지도와 소비자 호감도 강화를 위해 지난해 6월 디자인 변경을 시작으로, 지난달 상표/디자인 출원 및 등록을 완료하고 본격적인 새 출발 준비를 마쳤다.

새롭게 단장한 ‘아이러브 영주’ 디자인은 순박하고 정직한 영주의 젊은 농부가 사랑으로 가꾸어낸 농산물을 들고 있는 캐릭터 형태로 친근감 있는 브랜드 이미지를 형상화했다.

통합브랜드 디자인은 제품이 돋보일 수 있도록 과일별 패키지로 탈바꿈해 소비자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번에 리뉴얼된 통합브랜드 ‘아이러브 영주’는 사과, 고구마, 복숭아 등 11개 농산물을 대상으로 1월부터 출하된다.

시는 통합브랜드로 출하되는 농산물에 대해서는 철저한 품질관리를 통해 소비자에게 사랑받는 전국 최고의 대표 브랜드로 성장시킨다는 목표다.

시는 올해 리뉴얼된 아이러브 영주 포장박스의 조기정착과 구매력 향상을 위해 1억7500만원의 사업비를 투입해 프리미엄 및 PB포장재 지원사업을 추진한다.

이번 리뉴얼 디자인은 연합사업단에서 시범사용 후 반응에 따라 전체 포장박스로 확대한다는 계획이다.

한편, 시는 농산물 브랜드 인지도 강화로 농가소득 증대와 잘사는 부자 농촌 건설을 위해 4개 농협이 참여하는 연합사업단과 농산물 1등 브랜드 프로젝트사업을 3년차 사업으로 추진 중이다.

올해는 9억4300만원의 사업비를 투입해 △프리미엄 출하장려금 지원 △프리미엄 및 PB포장재 지원 △영주농산물 상품성강화 물류비지원 △소비지 판촉 및 홍보마케팅행사 지원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뉴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