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품 성주참외 첫 출하
  • 권오항기자
명품 성주참외 첫 출하
  • 권오항기자
  • 승인 2022.01.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박스 10kg’ 참외 80박스 전량
박스당 평균 14만원에 성주농협 납품
성주군, 참외분야 다양한 정책 지원 확대
이병환 성주군수(왼쪽)가 18일 성주읍 이원식(63)씨 참외농장에서 첫 수확한 참외를 들어보이며 농가애로 청취와 노고를 격려하고 있다. 사진=성주군제공
전국 참외 재배면적의 70%이상을 차지하고 있는 성주 명품참외가 18일 첫 출하됐다.

성주군 성주읍 성산리 이원식(63세)농가에서 첫 수확한 참외는 지난해 11월 1일 시설하우스 10동 규모에 참외를 정식했으며, 이날 참외 80박스(1박스/10kg) 전량 박스당 평균 14만원에 성주농협으로 납품됐다.

군에 따르면 지난해 성주군은 코로나19로 인한 경기 침체에도 불구하고 18만1462t의 참외를 생산, 5534억원이라는 역대 최고의 조수입을 달성했다.

3년 연속 조수입 5000억 원(2019년 5050억 원, 2020년 5019억 원)이라는 또 하나의 기록을 세웠으며, 올해에도 참외분야에 다양한 정책지원을 확대·편성해 참외 조수입 6000억원을 달성하기 위하 박차를 가하고 있다.

이병환 군수는 “올해도 세계의 명물 성주참외의 명성을 꾸준히 이어나갈 것이며, 참외가 명실상부한 성주군 제1의 성장동력 산업으로 발전해 농업 조수입 1조원의 부자 성주 건설을 이끌어갈 것이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