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할머니 살해’ 10대 형, 1심 선고 불복… 항소
  • 김무진기자
‘할머니 살해’ 10대 형, 1심 선고 불복… 항소
  • 김무진기자
  • 승인 2022.01.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친할머니를 살해한 혐의를 받는 대구 10대 형제 중 형이 1심 선고에 불복해 항소했다.

25일 법원에 따르면 A(19)군이 이날 대구지법 서부지원에 항소장을 제출했다.

A군은 지난해 8월 30일 대구 서구 비산동 주택에서 친할머니가 잔소리를 하는 것에 화가 나 60여차례 흉기를 휘둘러 숨지게 한 혐의를 받고 있다.


그는 현장에 있던 할아버지까지 살해하려다 동생 B군의 만류로 미수에 그친 혐의도 받는다.

지난 20일 1심 재판부는 A군에게 징역 장기 12년, 단기 7년을 선고했다. 또 전자장치 부착 10년과 폭력 치료그램 및 정신 치료그램 80시간씩 이수를 각각 명령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