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광주 군공항 이전”... 윤석열 “기존 청와대 해체”
  • 손경호기자
이재명 “광주 군공항 이전”... 윤석열 “기존 청와대 해체”
  • 손경호기자
  • 승인 2022.01.27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설 앞두고 표심잡기 사활
호남 공략 李… 軍공항 부지에
미래 모빌리티 융합 클러스터”
尹, 정부 국정운영 계획 발표
“광화문 청사에 대통령실 구축”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와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후보는 27일 각각 광주 지역 공약과 윤석열 정부 국정운영 계획을 발표하며 설을 앞두고 표심 잡기에 나섰다.

이재명 후보는 이날 오전 광주공항에서 “광주 군(軍)공항 이전을 지원하고 그 부지에 스마트시티를 조성하겠다”고 밝혔다.

이 후보는 이날 군공항 이전을 비롯한 광주 공약으로 △인공지능(AI) 특화 기업도시 △자동차산업, 미래 모빌리티산업 전환 지원 △광주역~전남대 ‘스타트업 밸리’ 조성 △아시아문화중심도시 재조정 △5·18 민주화운동 정신 헌법 전문 명문화 등을 발표했다.

이 후보는 “광주에 인공지능연구원 설립과 AI 연구개발 인프라조성을 지원하겠다”며 “AI 기업에 필요한 인력을 육성할 수 있도록 AI기업 맞춤형 종합교육센터 설립을 지원하겠다”고 설명했다.

이어 “친환경 자율주행자동차, 도심항공 모빌리티와 같은 최첨단 미래 모빌리티의 연구·실증·생산·인증이 한곳에서 이뤄질 수 있도록 만들겠다”며 “빛그린산단을 확장해 미래 모빌리티 융합 클러스터를 조성하겠다”고 강조했다.

윤석열 후보는 여의도 중앙당사에서 ‘윤석열 정부 국정운영 계획’을 발표하며 “대통령실은 광화문 정부서울청사에 설치되고, 대통령 관저는 경호상의 문제, 국가비상사태 등에 대비해 삼청동 총리공관 등으로 옮기는 방안을 현재 검토 중”이라고 밝혔다.

부처 위에 군림하면서 권력만 독점하고, 국가적 위기에 제대로 대처하지 못하고, 미래도 준비하지 못하는 청와대로는 더 이상 국가를 이끌어갈 수 없다는 이유에서다.

이를 위해 새로운 대통령실은 광화문 정부서울청사에 구축된다.

윤 후보는 “기존의 청와대 부지는 국민들께 돌려 드릴 것”이라며 “국민은 늘 대통령을 만날 수 있을 것”이라고 약속했다.

대통령실 구성 방안도 제시했다.

윤 후보는 “국정의 최고 컨트롤타워인 대통령실은 대한민국 최고의 공무원들과 민간의 인재들이 하나로 뒤섞여 일하는 곳으로 확 바뀔 것”이라면서 “민간에 있는 최고의 인재들, 해외교포도 가리지 않고 모두 모아 국정운영에 참여시키겠다”고 밝혔다.

특히 윤 후보는 “경륜 있는 중장년층과 젊고 패기 있는 젊은 인재들 누구라도 애국심과 실력만 있으면 국정의 컨트롤타워 안으로 모시겠다”면서 정예화 된 참모와 ‘분야별 민관합동 위원회’가 결합된 형태로 운영될 것임을 시사했다.

국가적 주요현안과 미래전략 수립에 집중할 계획도 밝혔다.

윤 후보는 “이들이 지혜를 모아 만들어낸 방안을 가지고 내각과 소통하면서 나라를 미래로 이끌어 가겠다”면서 “대통령은 대통령만이 할 수 있는 일에 집중하겠다”고 약속했다.

이어 윤 후보는 “국민과 소통하는 일하는 대통령이 되기 위해서는 제왕적 대통령의 잔재를 철저히 청산해야 한다”면서 “권위만 내세우는 초법적인 대통령은 이제 없어질 것”이라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한국인 2022-02-01 12:16:17
사드기지가 경북 성주에 있는건 북한이 핵미사일 쏘면 서울이나 경기도 강원도 충청도 경상도쯤에서 폭격한다는건데 그러면 한국은 상공서 핵폭팔로 초토화되는거다
일본이나 괌으로가는 핵미사일을 한국상공서 폭팔시키려는 미국과 일본의 작전에 한국인만 죽고
진짜로 한국방어하려면 전방에 사드기지를 만들었어야하는것이다 그런데 북한은 핵미사일이 미국일본의 압박이나 침략에 자기들 방어용이지
한국에는 사용않한다 발표햇엇다

많이 본 뉴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