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도군 ‘새마을운동 2022 잘살아보세’展 열어
  • 최외문기자
청도군 ‘새마을운동 2022 잘살아보세’展 열어
  • 최외문기자
  • 승인 2022.04.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낡은 이미지 벗고 쉽고 편하게 접근할 수 있도록 기획
과거 새마을 운동·현재 새마을회 활동 영상 작품 선봬
‘새마을운동 2022 잘살아보세’ 전시회 모습

청도군은 지난 1일부터 오는 28일까지 대구시 중구 명륜로 26길 79-2 소재의 보이드갤러리 일원에서 ‘새마을운동 2022 잘살아보세’ 전시회를 연다.

청도군이 주최하고 청도군 새마을회와 문화예술기업 ‘딴짓’이 주관하는 이번 전시는 새마을운동이 문화예술이라는 매개체를 만나 오래되고 낡은 이미지를 벗고 커피한잔 하면서 쉽고 편하게 다가갈 수 있도록 기획됐다.

전시 작품은 과거의 새마을운동과 환경보호활동 사진을 비롯하여 현재 새마을회가 중점적으로 펼치고 있는 활동 영상 등을 담았다.

또 새롭게 Re-디자인한 새마을 티셔츠와 새마을 엽서, 스티커 등 소품을 전시하여 중년에게는 새마을의 향수와 추억을, 새마을운동이 무엇인지 모르는 대다수의 20대에게는 과거를 통해 느끼는 신선한 새로움을 선물하려고 한다.

또한 4월 15일에는 봄향기 가득한 대봉정 야외테라스에서 형식없이 자유롭게 앉아 즐길 수 있는 오감만족 ‘새마을 음악회’를 개최한다.

그리고 4월 한달간 전시를 관람하고 대봉정 영수증을 지참한 고객에게는 새마을운동발상지 입장료 할인혜택도 주어 전시와 더불어 청도 나들이객도 유치할 예정이다.

황영호 청도군수 권한대행은 “새마을의 날이 있는 4월에 가벼운 봄 나들이도 하면서 새마을과 가까워질 수 있는 기회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