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립대학교, 지자체-대학 협력기반 지역혁신사업 대구·경북 플랫폼 참여대학 선정
  • 박기범기자
경북도립대학교, 지자체-대학 협력기반 지역혁신사업 대구·경북 플랫폼 참여대학 선정
  • 박기범기자
  • 승인 2022.04.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북도립대학교(총장 김상동)가 지난 18일 교육부 주관 ‘2022년 지자체-대학 협력기반 지역혁신사업(RIS)’대구·경북 플랫폼 참여대학에 선정됐다.

지자체-대학 협력기반 지역혁신사업은 학령인구 감소와 지역인재 유출로 지역소멸 위기를 극복하기 위해 지자체와 대학 등이 연계해 지역혁신 플랫폼을 구축하는 국책 사업으로 2022년 신규 대상 지역으로 대구·경북 플랫폼(복수형)이 선정되어 5년간 국비 2,320억 원을 포함해 3,316억 원의 예산을 지원받게 된다.

대구·경북 플랫폼은 대구시와 경북도가 함께 참여하는 복수형 플랫폼으로 지역 주력 산업인 ‘전자정보기기’와 ‘미래차전환부품’을 지역 혁신분야로 선정했다. 총괄대학인 경북대와 중심대학인 영남대를 비롯한 23개 참여대학, 14개 혁신기관과 연구소, 200여 개의 지역 기업들이 참여한다.

경북도립대학교는 23개 참여대학 중 한 곳으로 이번 RIS사업을 위해 전자정보기기 분야 학과 신설(AI기기응용과 등) 등 학과 구조 개편과 공유대학 운영을 위한 교육과정 개편, 대학과 지역산업간 연계·협력을 통한 지역혁신 산학협력을 중점적으로 추진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