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갈등·분열 봉합하고 포항발전 노력해주길”
  • 모용복선임기자
“갈등·분열 봉합하고 포항발전 노력해주길”
  • 모용복선임기자
  • 승인 2022.05.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민의힘 포항시장 예비후보들
경선결과 승복·지역발전 당부
6·1지방선거 국민의힘 포항시장 공천에서 탈락한 예비후보들인 9일 일제히 경선결과에 대해 승복의 뜻을 밝혔다.

공천을 받은 이강덕 후보에 대해서는 이구동성으로 경선 과정에서 빚어진 갈등과 분열을 하루 빨리 봉합해 포항발전을 위해 노력해줄 것을 이구동성으로 당부했다.

문충운 예비후보는 “개인적으로는 공천과정에 아쉬움이 남지만 포항시민과 당의 화합을 위해 경선 결과를 깨끗이 수용한다”며 “경선 과정에서 생긴 갈등과 분열을 하루빨리 봉합해 소통과 화합의 포항, 함께 하나 된 포항을 만들어 주시는데 더욱 힘써 달라”고 당부했다.

장경식 예비후보는 “경선 결과에 깨끗이 승복하며 뜨거운 성원과 격려를 보내주신 시민과 당원동지 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경선 과정에서 국회의원과 포항시장 후보들 간에 불거진 오해와 갈등은 이제 국민의힘을 중심으로 다시 하나가 되어야 하고, 두 국회의원과 시장이 화합해 국비와 국책사업을 유치하고 지역경제 활성화를 통해 코로나19 사태로 고통 받고 있는 포항시민들이 하루빨리 일상으로 복귀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달라”고 했다.

김순견 예비후보도 “경선과정에서 분열된 지역민심을 하루 빨리 치유해 주시고 시민들이 안심하고 행복한 삶을 누릴 수 있는 포항을 만들어 주실 것을 부탁드린다”며 “이제 포항발전을 위해 할 수 있는 일이 무엇인지 찾아보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