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당에 휘둘리지 않고 주민의견 존중하는 친근한 시의원 되겠다”
  • 모용복선임기자
“정당에 휘둘리지 않고 주민의견 존중하는 친근한 시의원 되겠다”
  • 모용복선임기자
  • 승인 2022.05.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허정 무소속 포항시의원 후보 선거사무소 개소
허정 무소속 포항시의원 후보가 선거사무소 개소식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무소속 허정 포항시의원 후보(대이동·효곡동)는 지난 14일 선거사무소 개소식을 갖고 본격적인 선거활동에 들어갔다.

이날 개소식에는 출신 고교인 대동고 총동문회 전·현직 임원과 사회단체 인사 및 대이·효곡 자생단체 주요 인사 등 약 500여명의 지지자가 운집해 무소속으로 출마하는 허 후보를 격려했다.

특히 고교 2년 동안 허 후보의 담임을 맡았던 김만수 시인은 축사에서 응원과 격려의 마음을 담은 시 낭송을 해 잔잔한 감동을 주었다.


허 후보는 출마인사를 통해 “정당에 휘둘리지 않고 늘 한결같은 마음으로 주민의 의견을 존중하는 친근한 시의원이 되겠다”며 “겸손한 시의원으로 임기를 마칠 때까지 절대 정당에 가입하지 않겠다”고 약속했다.

허 후보는 대동고, 대구대를 졸업하고 현재 기업을 경영하며 효곡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회원, 포항향토청년회 지도회 이사 등 지역사회를 위한 봉사활동도 꾸준히 펼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