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농협·한국농업경인 경상북도연합회, 고향사랑기부제 성공적 정착 위해 노력
  • 정운홍기자
경북농협·한국농업경인 경상북도연합회, 고향사랑기부제 성공적 정착 위해 노력
  • 정운홍기자
  • 승인 2022.05.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북농협(본부장 금동명)과 한농연 경북도연합회(회장 한용호)는 지난 11일 농협경북지역본부에서 고향사랑기부제 답례품을 지역농축산물 중심으로 운영하고 기금은 농업농촌 발전에 사용하자는 취지의 결의대회를 가졌다.

관내 도연합회 임원 및 시·군연합 회장 31명이 참석한 회의에서 고향사랑기부제 성공적 정착 추진의 중요성을 설명하고 지역에서 생산한 농축산물 중심의 답례품 운영으로 농업인 소득증대와 농촌경제 활성화를 도모하기 위한 결의를 다짐했다.

또한 모금된 기부금은 농업인의 복리증진과 농업·농촌 발전 등에 주로 사용되기 위한 농정활동의 중요성도 강조됐다.

고향사랑기부제는 개인이 자신의 주소지 이외의 지자체(기초·광역)에 기부하면 지자체는 기부금을 주민복리 등에 사용하고 기부자에게 세제 혜택과 기부액의 일정액을 답례품으로 제공하는 제도이며 내년 1월 시행 예정이다.

고향사랑기부제 답례품으로 지역에서 생산된 농축산물을 활용한다면 기부자에 대한 감사의 마음을 전함과 동시에 농축산물 판매 확대, 지방재정 확충, 지역경제 활성화 효과까지 기대할 수 있다.

한용호 회장은 “지역 농업인의 염원과 마음을 모아 고향사랑기부제의 성공적인 정착으로 지역 농축산물 소비 증진과 농업인의 소득증대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뉴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