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천 찾은 이준석, 대구지하철 연장 강조
  • 기인서기자
영천 찾은 이준석, 대구지하철 연장 강조
  • 기인서기자
  • 승인 2022.05.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尹 대통령, 욕을 먹어도 약속 지키는 사람”
“대통령 바꿨더니 국격 상승”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는 22일 한미정상회담과 관련 “대통령 하나 바꿨는데 대한민국 국격이 올라가는 느낌이 들었다”고 평가했다.

이 대표는 이날 오전 영천시에서 열린 유세 무대에 올라 “어제 미국 바이든 대통령도 여느 때와 달리 일본보다 먼저 한국을 방문해 윤석열 대통령과 정상회담을 하고 만찬도 했다. 저도 그 자리에 갔지만 정말 자랑스러웠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 대표는 “이번 선거에서 우리 윤 대통령은 자유·공정·상식을 이야기했다. 그래서 요즘 젊은 세대들은 갈수록 국민의힘과 윤석열 정부에 대한 지지를 높여간다”며 “윤 대통령은 식언을 하지 않고 약속을 지키는 사람, 욕을 먹어도 할 일은 하는 사람”이라고 했다. 그러면서 “청와대를 국민에게 돌려주고, 권력을 국민에게 돌려준 국민의힘이 이제는 영천 시민들께 발전을 약속할 것이고 그 약속을 꼭 지켜내겠다”며 “대구지하철 1호선을 영천까지 연장하는 것은 돈이 많이 들고 지자체 간 협력이 중요하다. (대구·경산 시장과 함께) 일해야 하는 영천 시장으로 박영환 후보를 뽑아야 한다”고 지지를 호소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