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 동네 사업은 우리가 만든다”
  • 정운홍기자
“우리 동네 사업은 우리가 만든다”
  • 정운홍기자
  • 승인 2022.06.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동시, 주민자치 모델 구축 선도
5개 동서 ‘주민자치의 꽃’
주민총회 열어 사업 발굴
8개 선정 사업 직접 집행
市, 사업비 6800만원 지원
풀뿌리 민주주의 실현 앞장
안동시는 ‘안동형 주민자치 모델’ 구축을 위해 지난해 5개 동(洞) 주민총회를 거쳐 선정한 총 8개의 사업을 추진한다.

주민총회는 주민이 스스로 발굴한 마을사업에 대해 일정 수 이상의 주민들이 모여 투표를 통해 마을에 필요한 사업의 우선순위를 정하는 과정으로 ‘주민자치의 꽃’이라고 불린다.

지난해 코로나19 상황에서도 총 4423명의 주민이 참여하며 자치활동에 대한 식지 않은 열정과 마을의 사업을 직접 결정하고자 하는 주민들의 의지를 확인할 수 있었다. 이는 찾아가는 투표소 운영과 비대면 온라인 투표기능을 마련해 더 많은 주민이 의사결정 과정에 참여할 수 있도록 자치위원들이 직접 발로 뛰며 만든 결과이다.

지역별로 인구대비 주민총회 참여 비율이 높았던 곳은 평화동(20.7%), 강남동(15.8%)으로 조사됐으며 특히 강남동은 1661명의 주민이 참여해 5개 동 중 가장 많은 주민이 참여했다.

주민총회를 통해 선정된 8개 사업은 △마을 근현대사 명소 탐방(평화동) △문화재와 함께 하는 동네 한바퀴, 취약계층 우편함 교체 사업(안기동) △소공원 음악회&플리마켓, 제철 꽃 전시회(옥동) △“Clean! 송하 만들기” 환경정화 캠페인(송하동) △어린이 스포츠 교실, 가족 체험학습형 문화재 탐방(강남동) 등이며 안동시는 주민이 선정한 사업을 직접 집행할 수 있도록 총 6800만원의 사업비를 확보해 지원한다.

안동시 관계자는 “주민총회가 해를 거듭할수록 풀뿌리 민주주의를 실현할 수 있는 주민 공론의 장으로 자리 잡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