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시, 여름 휴가철 앞두고 매장내 ‘1회용품’ 사용 점검
  • 모용복선임기자
포항시, 여름 휴가철 앞두고 매장내 ‘1회용품’ 사용 점검
  • 모용복선임기자
  • 승인 2022.06.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일대 등 해수욕장 인근 카페
다회용 컵·포크 사용 홍보도
포항시가 휴가철 해수욕장 개장으로 피서객이 급증할 것을 대비해 해수욕장 및 해안가 인근 카페 등 매장 내 1회용품 사용에 대한 점검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시는 다가올 여름휴가철 해수욕장 및 해안가 중심의 무분별한 1회용품 사용 억제를 위해 ‘1회용품 사용 규제’에 대해 오는 27일부터 약 한 달간 집중 계도를 진행한다.

이번 점검 대상은 영일대·구룡포해수욕장 등 6개의 해수욕장과 해안가 인근 관광객 유입이 많을 것으로 예상되는 대규모 카페이며, 1회용품 사용규제 제도에 대한 취지 안내 및 다회용 컵·용기·포크 등의 사용을 적극 권장하고 집중 계도기간 이후에는 본격적인 현장 단속도 실시할 계획이다.

시는 제도의 조기정착을 위해 지난 1월부터 한국외식업중앙회 포항시 남·북구지부, 한국휴게음식업중앙회 포항시지부 등 관련 위생협회에 제도 시행 관련 안내공문과 규제품목에 대한 유인물을 배부했으며, 언론보도, SNS, 행정게시판 등 다양한 매체를 통해 제도에 대해 적극적으로 홍보했다.

신정혁 자원순환과장은 “지속되는 코로나 상황과 경제 회복 등으로 아직 힘든 상황이지만 ‘1회용품 사용규제’ 제도에 많은 식품접객업소들의 적극적인 동참을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