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술관이 최고 피서지
  • 뉴스1
미술관이 최고 피서지
  • 뉴스1
  • 승인 2022.08.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찜통더위가 이어진 4일 오전 대구 수성구 삼덕동 대구미술관을 찾은 시민들이 최은주 대구미술관장의 설명을 들으며 프랑스 출신의 세계적인 조형예술가 다니엘 뷔렌의 작품 ‘어린아이의 놀이처럼’을 관람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