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주시, 안향 선생 기념공원 조성 중간보고회
  • 이희원기자
영주시, 안향 선생 기념공원 조성 중간보고회
  • 이희원기자
  • 승인 2022.08.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4년 개장 목표
영주 출신으로 고려조 성리학을 도입한 안향 선생의 업적과 생애를 기리는 기념공원이 영주시 순흥면 석교리 일원에 조성된다.
영주시는 4일 시청에서 안향 기념공원 조성 계획 용역(국,도비,1억8400만원, 시비7900만원 총 2억6300만원) 중간보고회를 갖고 용역 추진상황을 점검했다고 밝혔다.
이날 보고회는 박남서 시장을 비롯한 시의원, 순흥안씨 문중, 자문위원 등 3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개최됐으며, 용역수행기관인 김현태 현건축 소장, (재)한국자치경제연구원 김병희 책임연구원의 보고와 질의, 응답 순으로 진행됐다.
안향(安珦)선생은 고려 말 대유학자로 우리나라에 최초 성리학을 도입한 종조(宗祖)이자 선비정신의 원류로서 당대는 물론 지금에 이르기까지 오랜 세월 숭모의 대상이 되고 있으나, 안향 선생의 생애를 기리는 시설은 부족한 편이다.
시는 안향 기념공원 조성 사업을 통해 그간 관광자원화하기에 다소 부족하다고 여겨지고 있던 안자사료관을 재활용하고, 생가 재현, 이야기 공원 조성 등을 통해 안향 선생을 제향하고 있는 세계유산 소수서원과 연계하는 새로운 관광자원으로 개발하겠다는 구상이다.
오는 10월까지 건축기획 및 실시설계, 전시 콘텐츠 개발 및 세부 운영 계획을 수립한 후 연도 내 공사에 착공할 예정이며, 총사업비 33억2000만원 (국,도비,21억5000만원 시비11억7000만원)로 2024년 개장을 목표로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이날 박남서 시장은 “안향 기념 공원이 시가 지향하는 선비정신과 잘 어우러지면서도 디지털 기술과의 융합을 통해 사람들이 즐겨 찾는 감성공간으로 조성해나가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