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시, 조직개편후 공직기강 확립 고삐
  • 정혜윤기자
대구시, 조직개편후 공직기강 확립 고삐
  • 정혜윤기자
  • 승인 2022.08.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8일부터 집중 공직감찰 나서
청탁 등 비위 행위 엄정 처벌

대구시가 민선 8기 조직개편에 따른 조직 안정화를 위해 공직기강 확립에 나선다.

대구시는 시와 각 구·군 공무원 및 산하기관을 대상으로 오는 8일부터 집중 공직감찰을 벌인다고 4일 밝혔다.

이번 감찰에서는 민선 8기 조직개편과 여름 휴가철, 추석 명절 분위기에 편승한 공직 부조리, 시민 불편사항 방치 및 복무소홀 등 공직기강 해이 행위, 각종 재해에 대비한 국가중요시설 안전관리 상황 등을 집중 점검한다.


감찰 결과 가벼운 사항은 경고와 계도 위주로 현지 시정 조치하고, 금품·향응 수수 등 청탁금지법 위반 및 각종 수당 부당 수령 행위 등 공직 신뢰 훼손 중대 비위 행위에 대해서는 무관용 원칙을 적용해 엄중 문책할 방침이다.

이유실 대구시 감사위원장은 “민선 8기 조직개편과 휴가철 등에 즈음해 공직기강 확립이 중요한 만큼 신속한 조직 안정과 일하는 분위기를 만들고, 시민들로부터 더 신뢰받을 수 있는 공직사회가 되도록 공직 감찰을 철저히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